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국민 과반수, 尹 정부 2022년 '잘한 게 없다'..51.4% 압도적 1위

<2022년 尹정부 정책 평가 '잘한 게 없다' 답변, 2위를 차지한 '노동정책 (14.9%)' 보다 35.5%나 높음>,
<60대 이상 고령층 제외 전 연령층에서 '잘한 게 없다' 응답 과반 넘김. 40대 66.3% 최고 수치 보여>,
<경상도 지역 제외 전지역에서도 '잘한 게 없다' 응답 과반 넘김>,
<尹정권 '뭘 잘했는지 모르겠다' 의견도 4.6%나 됨>
<尹국정운영 부정평가도 59.4%로 과반 넘겨>

윤재식 기자 | 기사입력 2023/01/02 [14:26]

국민 과반수, 尹 정부 2022년 '잘한 게 없다'..51.4% 압도적 1위

<2022년 尹정부 정책 평가 '잘한 게 없다' 답변, 2위를 차지한 '노동정책 (14.9%)' 보다 35.5%나 높음>,
<60대 이상 고령층 제외 전 연령층에서 '잘한 게 없다' 응답 과반 넘김. 40대 66.3% 최고 수치 보여>,
<경상도 지역 제외 전지역에서도 '잘한 게 없다' 응답 과반 넘김>,
<尹정권 '뭘 잘했는지 모르겠다' 의견도 4.6%나 됨>
<尹국정운영 부정평가도 59.4%로 과반 넘겨>

윤재식 기자 | 입력 : 2023/01/02 [14:26]

[국회=윤재식 기자] 국민들 과반수이상은 지난해 윤석열 정부가 추진한 정책 중 잘한 게 없다고 평가했다.

 

▲ 여론조사 전문기관 미디어토마토가 지난해 12월26~27일 걸쳐 2022년 윤석열 정부 정책 평가에 대해 설문조사한 결과. 설문조사에 응한 응답자 과반수가 윤석열 정부가 잘한게 없다고 응답했다 © 미디어토마토 캡쳐


여론조사 전문기관 미디어토마토가 뉴스토마토 의뢰로 연말 진행한 ‘2022년 윤석열 정부 정책 중 무엇을 가장 잘했다고 평가하는가라는 설문조사에서 설문 참여자의 51.4%잘한 게 없다고 답변했다.

 

이번 조사는 지난 1226일부터 272일에 걸쳐 국내 만 18세 이상 성인 남녀 1034명을 대상으로 ARS (응답률 3.7%,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0%포인트)를 이용한 방식으로 진행했다.

 

이번 잘한 게 없다라는 답변은 2위를 차지한 노동정책(14.9%)’보다 36.5%나 높은 압도적 차이를 보였으며 윤석열 정부가 뭘 잘했는지 잘모름이라는 의견도 4.6%나 됐다.

 

사실상 화물노조 탄압 등으로 이뤄낸 노동정책이 윤석열 정부가 지난해 했던 정책 중 가장 잘한 정책으로 꼽혔으며 부동산 정책 (9.2%), 외교안보 정책(6.4%), 경제정책 (5.6%) 등이 그 뒤를 이었다.

 

연령별로는 60대 이상 (37.5%)의 고령층을 제외하고 전 연령층에서 윤석열 정부가 잘한 게 없다라는 응답이 과반을 넘겼으며 40대에서는 66.3%로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권역별로는 경상도 지역을 제외한 전 지역에서 잘한 게 없다라는 응답이 과반을 넘겼다. 보수의 텃밭인 대구·경북 지역이 가장 낮은 수치인 37.5%를 기록했으며 부산·울산·경남이 47.9%로 그 뒤를 이었다.

 

그 외에도 윤 대통령 국정운영에 대한 부정평가 역시 과반 이상인 59.4%로 집계됐으며 긍정평가는 38.3%였다.

 

또 지난해 대표하는 뉴스로 물가 폭등 등 민생경제 우려의 뉴스가 30.3%로 가장 많았다. 윤 대통령과 관련된 뉴스는 윤 정부 출범 25.8%와 윤 대통령 비속어 발언 논란 9.9%이었고 10.29 이태원 참사 사건은 18.5%를 기록했다.

 

그 밖의 이번 조사의 자세한 개요와 결과는 미디어토마토 및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참조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윤석열, 잘한게없다, 설문조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1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