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유시민, 이재명 응원 "당대표 놓지 말고 '옥중 출마·결재하라"

"만약 영장이 발부돼서 구치소에 간다고 해도 구속적부심 신청하고 보석 청구하고 법적으로 계속 싸워야 한다"

정현숙 | 기사입력 2023/09/25 [16:56]

유시민, 이재명 응원 "당대표 놓지 말고 '옥중 출마·결재하라"

"만약 영장이 발부돼서 구치소에 간다고 해도 구속적부심 신청하고 보석 청구하고 법적으로 계속 싸워야 한다"

정현숙 | 입력 : 2023/09/25 [16:56]

 

유시민 전 노무현재단 이사장이 영장실질심사를 앞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에게 '옥중 출마'와 '옥중 결재'를 언급하고 "이건 기 싸움"이라며 더욱 대찬 투쟁을 요구하며 응원한 사실이 25일 알려졌다.

 

앞서 유 전 이사장은 지난 22일 '노무현시민센터 개관 1주년 공개방송'에서 "이건 기본적으로 (여당과의) 기 싸움이다. 기 싸움에서 밀리는 그 순간에 진영이 무너지는 것"이라며 "옥중 출마도 하고, 옥중 결재도 해야 한다"라고 이 대표에게 힘을 실었다.

 

또 윤석열 정부와 검찰을 겨냥해 "이재명이 (구치소에) 잡아넣어라. 정 그렇게 넣으려면. (구속영장을 심사하는) 판사를 (상대로) 뒤로 협박질을 하든 어떻게든 잡아넣어봐라"며 "그런다고 해서 너희들이 이길 것 같으냐. 죽지도 않겠지만, 이재명 죽으면 끝날 것 같으냐"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유 전 이사장의 이런 발언은 '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 유튜브 채널에 올라왔고, 한 인스타그램 이용자가 해당 영상의 일부를 발췌해 자막을 달아 게시하면서 온라인으로 확산하고 있다.

 

유 전 이사장은 "이재명 대표는 중요한 사람"이라며 "혹시 만약 영장이 발부돼서 구치소에 간다고 해도 구속적부심 신청하고 보석 청구하고 법적으로 계속 싸워야 한다"라며 "당 대표직도 내려놓으면 안 된다고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그는 "정청래 최고위원이 '당 공천장은 이재명 대표 명의로 나갈 거'라고 말했는데 그 사인이라고 본다"라며 "굳세어라 재명아"라고 선배로서의 응원을 보냈다. 이재명 대표의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2_jaemyung)도 해당 콘텐츠에 '좋아요'를 누르며 유 전 이사장의 발언에 화답했다.

 

이재명 대표에 대한 구속영장 실질 심사는 26일 오전 10시 서울중앙지법 유창훈(50) 영장 전담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다. 이 대표의 구속 여부는 26일 밤이나 27일 새벽에 결정될 전망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 토착왜구박멸 2023/09/26 [09:11] 수정 | 삭제
  • 힘내세요 응원 합니다 끝까지 싸워서 굥가와 국짐당 토왜들 아작을 내 버려야 합니다 그리고 수박들 한마리도 공천 하면 안 됩니다 이번 기회에 민주당에서 다 몰아 내야 합니다
  • KGH4477 2023/09/26 [05:46] 수정 | 삭제
  • 이재명을 응원하는. 많은국민을 믿고 끝까지 싸워 주시길. 국민의 한사람으로써. 믿고 지지하는. 사람 입니다~~ 화이팅! 해 주세요~~ 끝까지, 믿고 따릅니다!!
유시민 이재명 응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