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아직도 조선시대(?)'..인요한 “대통령은 나라님”발언에 與 김웅도 “간신”

'인요한 "대통령은 나라님, 당대표는 거의 그다음 중요한 사람"',
'네티즌 "아직도 조선시대냐" 등 비판 댓글 주류'
'與김웅 의원 조차 "(인요한은)혁신이 아닌 간신" 비판'

윤재식 기자 | 기사입력 2023/11/21 [13:14]

'아직도 조선시대(?)'..인요한 “대통령은 나라님”발언에 與 김웅도 “간신”

'인요한 "대통령은 나라님, 당대표는 거의 그다음 중요한 사람"',
'네티즌 "아직도 조선시대냐" 등 비판 댓글 주류'
'與김웅 의원 조차 "(인요한은)혁신이 아닌 간신" 비판'

윤재식 기자 | 입력 : 2023/11/21 [13:14]

[정치=윤재식 기자] 인요한 국민의힘 혁신위원장이 대통령은 나라님이라고 발언하며 논란이 되는 가운데 여당인 국민의힘 김웅 의원도 혁신이 아닌 간신이라며 인 위원장을 비판했다.

 

▲ 지난 대선 전 당내 대선후보 경선 당시 왕(王)자를 손에 쓰고 나온 윤석열 대통령  © 서울의소리

 

앞서 인 위원장은 언론 인터뷰에서 혁신위가 대통령 국정 스타일을 변화에 개입할 용의가 있냐라는 취지의 질문에 나를 자꾸 대통령 머리 위에 올리려고 하고, 김기현 대표 머리 위에 올리려고 하지 마라면서 “(윤석열 대통령은) 나라님이다. 당 대표는 거의 그다음으로 중요할 것이다. 그 사람들 머리 위에 올라가서 이래라저래라 상투를 잡으라는 건가고 말했다.

 

인 위원장의 발언은 당혁신위가 당을 벗어나 대통령까지 관여할 권한이 없다라는 의미 답변이었던 걸로 보이지만 국민이 주인인 민주주의 국가에서 국민의 투표로 선출된 대통령을 사전적 의미로 나라의 주인혹은 임금이라는 뜻의 나라님이라고 지칭한 것에 대해서는 문제가 있다는 반응이 나오고 있다.

 

▲ 인터넷 댓글  © 인터넷 자료


해당 발언 소식이 전해지자 네티즌들은 아직도 조선시대” “저딴게 위원장? 그냥 윤석열 추종자 하수인이군” “나라님 같은 소리하네” “북한에서 온 미국인등 대부분 부정적 입장을 보이고 있으며 뿐만 아니라 같은 당에서 조차 비판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특히 김웅 국민의힘 의원은 21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인 위원장의 발언을 정면으로 저격했다.

 

▲ 김웅 국민의힘 의원이 21일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인요한 혁신위원장 발언 비판했다.  © 김웅 국민의힘 의원 페이스북

 

그는 국민은 혁신위가 해야 할 첫 번째 과제로 대통령과의 관계 재정립을 꼽았다. 심지어 우리 당원의 절반이 그 의견에 동조했다면서 그럼 우리 당원 절반은 반역을 꾀하는 역도인가? 그럼 나라님인 문재인 대통령은 왜 비판한 것인가라고 지적했다.

 

이어 인 위원장은 윤핵관의 희생을 요구했는데, 윤핵관이 발호하게 된 것은 당정 간의 수직 관계 때문이라며 정작 고쳐야 할 부분을 못 고치면서 괜찮다고 우기면 그게 안아키와 뭐가 다른가? 그게 진자 마음이 아픈 사람 아닌가? 이제 그만 두시는 것이 유일한 혁신인 것 같다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1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