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국민의힘 배준영 돈봉투 살포 의혹..野 "금권선거 악령 살아나"

'인천 선관위, 강화군서 2600만 원 현금 살포 신고 접수' 
제보자 "불법선거운동 부당, 조사·증언 성실히 임할 것"

정현숙 | 기사입력 2024/04/09 [15:57]

국민의힘 배준영 돈봉투 살포 의혹..野 "금권선거 악령 살아나"

'인천 선관위, 강화군서 2600만 원 현금 살포 신고 접수' 
제보자 "불법선거운동 부당, 조사·증언 성실히 임할 것"

정현숙 | 입력 : 2024/04/09 [15:57]

지난달 28일 인천 중구·강화군·옹진군 조택상 민주당 후보와 배준영 국민의힘 후보가 영종에서 출정식을 진행했다. 연합뉴스

 

인천시 선관위가 강화군 국민의힘 지방의원들이 '정당 읍면협의회장' 13명에게 두 차례에 걸쳐 2,600만 원 상당의 현금을 전달했다는 내용의 신고를 접수했다고 한다.

 

더불어민주당은 22대 국회의원 본투표를 불과 하루 앞두고 드러난 돈봉투 살포 의혹에 "인천선관위와 국민의힘 배준영 후보는 돈봉투 살포 의혹에 대해 밝히라"면서 "선관위는 이 같은 신고가 접수됐는지, 소속 정당은 어디인지 신속히 밝히고 조사에 착수해야 한다"라고 촉구했다.

 

강민석 당대변인은 이날 서면브리핑에서 "언론 보도에 따르면 인천 선관위가 강화군 국민의힘 지방의원들이 '정당 읍면협의회장' 13명에게 두 차례에 걸쳐 2600만 원 상당의 현금을 전달했다는 내용의 신고를 접수했다고 한다"라며 "사실이라면 충격적이다. 이 땅에 사라졌던 금권선거의 악령이 되살아난 것으로 볼 수밖에 없다"라면서 이렇게 밝혔다.

 

전날 경기·인천 지역매체인 <인천투데이>는 인천시 선관위가 강화군에서 국민의힘 소속 면협의회장들에게 돈봉투가 살포됐다는 신고를 접수해 조사에 착수했다고 전했다. 

 

해당 의혹 제보자는 "지난 8일 돈을 받은 사람 중 하나인 국민의힘 강화군 D면협의회장 C씨와 김포의 한 칼국수 집에서 점심식사 도중 선거운동 활동비 명목으로 돈봉투를 받았다는 이야기를 듣고, 불법선거운동이 부당하다고 생각해 내용을 정리해 선관위에 신고했다"라며 "앞으로도 선관위나 경찰 조사에 성실히 임하고 모든 증언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 대변인은 "배준영 후보와 국민의힘은 이들 지방의원이 자당 소속이 맞는지, 읍면협의회장들에게 금품을 살포했다는 의혹이 사실인지 책임 있게 입장을 밝히시라"며 "선거를 목전에 앞둔 상황에서 당원들 또는 유권자에게 돈봉투를 뿌렸다면 이는 결코 용납할 수 없는 부정선거"라고 비판했다.

 

아울러 "인천 중·강화·옹진 선거구를 돈봉투가 뿌려지는 부패의 온상으로 만들 수는 없다"라며 "금권으로 유권자의 표심이 왜곡되는 일도 없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이재명 민주당 대표가 직접 '유권자 실어나르기'로 혼탁한 불법선거로 지적했던 곳이 강화군이다. 전날 이재명 대표는 중앙당사에서 열린 선거대책위원회 회의에서 "최근 투표권자, 선거인 실어나르기 불법행위 현장이 포착됐다"라며 사진 한 장을 제시했다.

 

이 대표는 "여기 보시면 똑 같은 차로 다른 장소에서 사람들과 선거인들을 실어나르는 장면"이라며 "선관위가 무엇을 하고 있는지 궁금하다. 무언가 특별한 조치를 했다는 이야기를 아직 들어보지 못했다"라고 선관위의 수수방관을 지적했다.

 

그러면서 "민주당 후보들께서도 선거 당일에 이와 같은 선거권자 실어 나르기, 교통 편의 제공이라고 하는 명백하고 중대한 범죄 행위를 할 수 없도록 실시간으로 감시하고, 투표소 근처에서 동영상을 촬영하도록 지침을 내려주기 바란다"라고 부탁했다.

 

아울러 "본부에서 명확하게 전국 후보들에게 지시를 내려서 이런 선거권자 실어나르기, 교통 편의 제공과 같은 불법행위가 없도록 확실하게 단속해주기를 바란다"라고 거듭 당했다.

 

공직선거법은 ‘투표를 하게 하거나 하지 아니하게 할 목적으로 차량을 비롯한 운송 수단 등을 제공할 수 없도록’ 명시돼 있다. 이 대표의 발언대로 선거권자 '실어 나르기'가 맞다면, 이것은 명백히 매표를 위한 ‘매수 및 이해유도죄’에 해당하는 불법 행위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8일 오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열린 중앙선거대책위원회의에서 '유권자 실어나르기' 현장 포착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민주당

 

  • 도배방지 이미지

국민의힘 배준영 돈봉투 살포 의혹..野 금권선거 악령 살아나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09